HOME > 커뮤니티 > 묻고답하기

 
작성일 : 17-10-13 16:11
아~~ 어처구니~
 글쓴이 : 표민준
조회 : 6  
.
.
.
.
.
.
.
.
.
.
.
.
.
.
.
.
.
.
.
.
.
.
.
.
.

.
.
아~~ 어처구니~ 첫 번째는 인생에서 목표를 갖는 것, 두 번째는 다른 사람들과 좋은 관계를 유지하는 것이다. 사람들은 시간이 사물을 변화시킨다고 하지만, 사실 당신 스스로 그것들을 변화시켜야 한다. 아~~ 어처구니~ 그 부끄러움을 내포한 몸짓이 나를 흥분하게 만드는 것이다. 그러나 친구의 낮은 삶을 보며 부끄러운 마음뿐이 었습니다. 그렇습니다. ​정체된 시간을 무의미하게 낭비하지 않으며 생산적으로 이용한다. 아~~ 어처구니~ 철학자에게 기댈 수 있는 것은 단 한 가지이다. 그것은 바로 다른 철학자의 말을 반박하는 것이다. 아~~ 어처구니~ 아무말이 없어도 같은것을느끼고 나를 속인다해도 전혀 미움이 없으며, 당신의 나쁜점을 덜어줄수 있는 그런친구이고 싶습니다. 아~~ 어처구니~ 사람들은 종종 자신에게 향하는 조소나 욕설에 민감하게 반응한다. 누구나 마찬가지일 것이다. 아~~ 어처구니~ 사람이 일생을 살아가면서 가장 필요한 것은 권력도 아니고 돈도 아니다. '오늘도 처음 마음으로 사랑하고 존경하자!' 여기에 한 가지 더하여 다짐하십시오. '더 잘 살피고 조심하자!' 풍요의 뒷면을 들추면 반드시 빈곤이 있고, 빈곤의 뒷면에는 우리가 찾지 못한 풍요가 숨어 있다.아~~ 어처구니~ 죽음은 아무 것도 아니다. 그러나 패배하고 불명예스럽게 사는 것이야 말로 매일 죽는 것이다. 멀리 있는 사람들을 사랑하는 것은 오히려 쉽습니다. 그러나 우리에게 가까이 있는 사람들을 항상 사랑하기란 쉽지 않습니다. 아니, '좋은 사람'은 특징 없고 재미없는 사람이라고 생각했다. 아~~ 어처구니~ 젊음을 불완전에 대한 핑계로 대지 말라, 나이와 명성 또한 나태함에 대한 핑계로 대지 말라. 한 입에 두 혀를 갖지 마라. 앉은 자리가 꽃자리니라! 네가 시방 가시방석처럼 여기는 너의 앉은 그 자리가 바로 꽃자리니라. 아~~ 어처구니~ 인간사에는 안정된 것이 하나도 없음을 기억하라. 그러므로 성공에 들뜨거나 역경에 지나치게 의기소침하지 마라. 아~~ 어처구니~ 오직 한 가지 성공이 있을 뿐이다. 바로 자기 자신만의 방식으로 삶을 살아갈 수 있느냐이다. 누구도 다른 사람의 동의 없이 그를 지배할 만큼 훌륭하지는 않다. 유관순 강감찬 을지문덕 이순신 세종대왕에서부터 에디슨 나이팅게일 링컨에 이르기까지 땀을 뻘뻘 흘리면서 이야기를 해주셨는데, 난 불가해한 우주가 고통을 축으로 돌고 있다고는 믿을 수 없어. 한 사람이 잘못한 것을 모든 사람이 물어야 하고 한 시대의 실패를 다음 시대가 회복할 책임을 지는 것 그것이 역사다. 아~~ 어처구니~ "나라의 수많은 씨알들(민중)은 조금도 흔들림 없이 겨레말과 겨레 얼을 지키는데 힘썼다. 아~~ 어처구니~ 거슬러오른다는 건 또 뭐죠 거슬러오른다는 것은 지금 보이지 않는 것을 찾아간다는 뜻이지. 그래서 악기점 주인 벤츠씨는 5달러를 주고 그 바이올린을 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