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커뮤니티 > 방명록
 
작성일 : 18-02-10 21:59
신병 전입갈때 썰
 글쓴이 : dkjd
조회 : 4  

신병 전입갈때 썰



1.jpg

내 신병 전입갈때 일이었다

처음 자대 전입받고 알동기 한새끼하고 둘이  갔더니 행정실에 앉아서 이것저것 물어보고 
보급관, 중대장하고 면담하고 그러는데
행정반 들어온 일병선임이 담배피냐 물어보더라
담배핀다했더니 데려가서 담배피고 온다고 하나 피고
교대장선임이 초병 교대 시키고 돌아와서 담배피냐고 해서 핀다고 했더니 또 같이 담배피고
행정병선임이 존나 컴퓨터앞에서 빡쳐하다가 너 담배피지 하고 담배피러가고 일과 끝날때까지 아주 씨발
하루만에 담배 한갑은 핀거같다 

그렇게 일과시간 끝나고 면담 끝나고 저녁밥 먹고 생활관에 들어가니 
존나 개쎄보이는 병장이 녹색 티셔츠 활동복을 입고 쥐돌이 활동복 입은 우리 둘을 쓱 보더니
야 신병들 까까나 좀 먹이고 와라 이러면서 카드를 분대장한테 툭 던지더라
그렇게 오와 열 맞춰가면서 피엑스 가서 선임들이 뭐먹고 싶냐 뭐 먹고싶었냐 존나 물어보는데
입대하기전에 주변 형들한테 들은 이야기가 존나 많아서 뭐든지 괜찮습니다! 하고 선임들이 바구니에 처넣는거 구경하는데
알동기새끼가 가나파이가 먹고싶었습니다! 라고 하더라
맞선임들 표정 싹 굳고 상말 분대장이 씨익 웃더니 그래? 라고 하면서 
가나파이 12개 들은거 두박스랑 자기들 먹고싶던거랑 존나 가득채우고 
니네가 먹고싶다고 했으니까 다먹으라고 하고 처먹는거 구경하다가
분대장이 애들 다 처먹이고 데리고 올라와라 하고 가더라
그리고 맞선임들이 씨발 장난하냐부터 시작해서 존나 갈구기 시작하는데 
와 씨발 알동기새끼 그자리에서 존나패고 가나파이 24개 다 목구녕에 처 넣어버리고 싶었다
그렇게 내 병신같은 알동기와 함께하는 헬 군생활이 시작되었지...

나도 존나 쓰레기라 상병달고 밑에 오는 새끼들한테 똑같이 조져야지 하고 
나도 짬처먹으면 다 조질거다 라고 벼루고 벼뤘는데 
내가 일병 말쯤에 선진병영 뭐 하면서 애들 때리고 갈구는거 하지 말라고 지시 내려오고 심한 선임들 다 영창가더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