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커뮤니티 > 방명록
 
작성일 : 18-02-12 09:36
클로버필드 패러독스 봤습니다. (스포?)   글쓴이 : 요워썹 날짜 : 2018-02-06 (화) 14:46 조회 : 567    클로버필드 10번지랑 비슷하더라구여 물론 장르가 아니라 내용전개 방식이 비슷하단 말입니다. 10번지때도
 글쓴이 : 안가대
조회 : 3  
클로버필드 10번지랑 비슷하더라구여
물론 장르가 아니라 내용전개 방식이 비슷하단 말입니다.
10번지때도 스릴러 처럼 가다가 마지막에 Œ

이번것도 전혀 다른 이야기를 진행하다가 마지막이 Œ
다만 이번 영화 평이 안좋은 이유는 그 '다른 이야기'를 진행하는 방식이 좀 밋밋해서 그런듯요
진정한 비교의 대상은 외부에 있는 것이 넷텔러 환전아니라 '어제의 나'와 '오늘의 나' 사이에 있는 것이라고 생각한다. 풍요의 뒷면을 들추면 반드시 빈곤이 날짜있고, 빈곤의 뒷면에는 우리가 찾지 못한 풍요가 숨어 있다. 서로 먼저 받아먹으려고   하는지 제법 시끄럽다. 격려란 사람들에게 그들이 누구인지, 그리고 그들이 하는 일이 중요하다는 것을 확인시켜 주는 것입니다. 2주일 정도에 한번씩 가방 속을 점검하면서 당장 필요없는 물건을 솎아내는 일도 배낭을 줄이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한다. 누군가의 이야기를 들어준다는 행위는 타인을 위로한다는 정선카지노게임종류것 이상의 의미를 갖는다. 너무도 작은 영혼에 너무 큰 권력을 쥐어주게 된다면 그 결과는 뻔하다. 완전히 전복 될 수밖에 없다. 부드러움, 애정, 존경의 감정에는 연령이 없다. 최악은 죽음이 아니다. 죽기를 소원함에도 죽지 못하는 것에 비하면 아무것도 메이저놀이터삽니다아니다. 그러나 친구의 낮은 삶을 보며 부끄러운 마음뿐이 었습니다. 그렇습니다. 버려진 아이를 키우게된 양부모는 그리 넉넉하지 못했습니다. ​그들은 자신의 과거를 인정하고 그것으로부터 어떤 교훈을 얻으려고 한다. 결국, 인간이 열망해야 할 유일한 권력은 스스로에게 행사하는 권력이다. 이러한 위대한 탄생물은 바로 잡스의 부모가 베푼 따뜻한 사랑의 가슴이 산물인 것입니다.